gameY
리스트
뉴스센터 > 핫뉴스

[인터뷰] '어센던트원' 포지션은 롤과 도타2사이 '코어게임'​

작성자 : [녹색경제신문]이재덕 기자 / 2018-10-10



넥슨 '어센던트원' 한재호 디렉터가 넥슨 경영진도 건드리지 못한 민감하고 큰 사안을 건드렸다. 바로 자신의 게임 '어센던트원'은 패미게임이 아니라고 강하게 부정한 것.

넥슨 김동건 총괄PD와 한재호 디렉터는 10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넥슨 본사 사옥에서 열린 어센던트원 인터뷰 자리에서 게임 개발 과정과 반응, 이후 방향에 대해 얘기하는 자리에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페미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한재호 디렉터는 "이 의견은 넥슨도, 데브캣스튜디오의 의견도 아닌 '어센던트원' 디렉터 한재호의 개인적인 의견"이라고 선을 긋고, "어센던트원은 패미게임이 아니다. 사상적인 의도와 목적이 없다. 유저들이 재미있게 플레이해주면 좋겠다는 것 하나밖에 없다"고 해명했다.




넥슨 김동건PD, 한재호 디렉터

이어 "이슈의 근원인 그분이 참여했느냐가 관건이다. 개발팀, 사업팀, 운영팀, 심지어 프로젝트에 몸담았다가 퇴직한 분가지 게임에 관여된 모든 사람이 다 공개됐다. 그 분은 어센던트원과 관련이 없다"고 강조했다. 또 "저는 어센던트원 하나에 목숨을 건 사람이기에 꼭 이런 말씀 드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데브캣 김동건PD도 "게임에는 정치적 의견이 포함되지 않도록 하고 있고, 재미를 위해서만 노력하고 있다"며 패미게임과 관련이 없다는 주장에 힘을 보탰다.

넥슨 한재호 디렉터

한편, 게임과 관련된 발표를 요약하자면 '포지션'과 '노력'이라는 키워드로 대변된다.

'어센던트원'의 포지션은 '히어로즈오브스톰(라이트)-리그로브레전드(롤, 미들)-도타2(헤비)'로 분류되는 모바 장르게임 중 '롤'과 '도타2' 사이에 위치한다. 미들과 하드코어의 중간이다. 가볍게 즐기기보다는 진득하고, 코어하게 즐길 수 있는 게임에 포지션을 둔 것이다.

'롤을 넘어설 수 있겠는가'라는 질문에 한재호 디렉터는 '넘어설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모바 장르의 파이가 워낙 크기 때문에 게임성만 좋으면 승산이 있다고 판단했다. "호응해주는 유저만 있으면 등수는 중요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얼리엑세스프로그램(EAP) 기간 동안 발생한 문제에 대한 질문도 쏟아졌다. 현재 인게임 BGM과 어센던트보이스가 없다는 부분, 어센던트간의 밸런스, 매칭대기시간 감소, 매칭상대 실력차이, 탈주, 닷지, 수락거절 등 비매너플레이 제재건 등에 대한 질문이었고, “현재 개선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답변이다.

이중 밸런스와 관련, "페가수스, 크로노스 등 '말도 안 되는 사기 캐릭'이라는 반응도 있지만 의도한 부분"이라며 "코어한 게임을 지향하기 때문에 모든 어센던트는 날카로운 칼을 하나씩 가지고 있고, 대응책도 반드시 있다"고 말했다. 또 "그것은 강화모듈일 수도 있고, 팀의 조합일수도 있다. 익숙해지면 대응 방법이 나온다. 크로노스도 승률이 높은 편이 아니다. 통계를 보면 고쳐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넥슨 김동건PD

향후 서비스 방향도 얘기됐다. 우선 사용자설정 게임, AI 상대 5인협동전, 어센던트 밸런싱 조정 등이 포함된 업데이트가 12일 진행된다. 또, 신규 어센던트, 시범랭킹전도 이달 중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이후에는 관전과 과거 경기기록 보기, 상점 커스터마이징, 어센던트 보이스, 인게임 BGB 등의 업데이트를 거쳐 정식 론칭이 예정되어 있다.

원래 연내 출시였지만, 힘들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EAP 이후 완성도를 높여야 하기 때문. 체험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게임 특성상 지스타에서의 시연도 어려울 전망이다. 대신 영상이나 방송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높다.

한재호 디렉터는 "기대한 것보다 유저가 많은 상태는 아니다. 10월 들어 마케팅을 중지했다. 준비를 해서 완성도가 높아지면 모객활동을 할 예정"이라며 "그러나 희망적인 것은 빠져서 하는 분이 많다는 것이다. 못 만든 게임은 아니구나 생각했다. 잘 다듬어 나갈 것이니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추천하기


댓글 입력
리스트
[인터뷰] 에픽게임즈 에드 퍼블리싱 총괄... 출시 1주
이재덕 기자 / 2018-11-15 / 조회 38
0
공룡 텐센트, 클라우드로 韓 게임사 '공략'....동남아
이재덕 기자 / 2018-11-14 / 조회 73
0
블리자드 실책, ‘로스트아크’가 대안...국내외 반
김형석 기자 / 2018-11-14 / 조회 92
0
[지스타 2018]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부스 & 이벤트 & 경
이준혁 기자 / 2018-11-13 / 조회 140
0
엔씨소프트, 신작 5종 공개...."혁신 & 크로스플랫폼"
이재덕 기자 / 2018-11-08 / 조회 316
0
“한국 PC게임 자존심은 살아나는가?” 스마일게이
이재덕 기자 / 2018-11-07 / 조회 297
0
블리자드 '디아블로이모탈' 발표에 "똥중의 똥" 반
이재덕 기자 / 2018-11-05 / 조회 424
0
'소녀전선' 매출 60등 폭등 이유는? '덕심' 파워 1위
이재덕 기자 / 2018-10-30 / 조회 537
0
10월 25일, ‘창세기전’ 등 게임 대작 풍년... '박 터
이재덕 기자 / 2018-10-25 / 조회 544
0
펍지 ‘배틀그라운드’ 에임 보정 마우스 규제 발표,
유정현기자 / 2018-10-23 / 조회 593
0
"추억을 소환하라" 아재들의 첫사랑 '창세기전'
이재덕 기자 / 2018-10-22 / 조회 525
0
[국감] 조경태 의원, 게임아이템 극악 확률 질타... 유
이재덕 기자 / 2018-10-19 / 조회 590
0
썸에이지, ‘금위군’ 등 신작 4개 쏟아낸다... '김밥
이재덕 기자 / 2018-10-17 / 조회 587
0
'창세기전M' 김태곤 상무 "자식이 하나 더 생겼다"
이재덕 기자 / 2018-10-16 / 조회 620
0
"레볼루션을 넘겠다" 넷마블 기대작 '블레이드앤소울
이재덕 기자 / 2018-10-11 / 조회 688
0
맨위로
뉴스센터
ㄴ 핫이슈
ㄴ 취재
ㄴ 인기게임
ㄴ 기대작
ㄴ 업계소식
ㄴ 집중분석
iOS
ㄴ 유저정보
ㄴ 게임소개
ㄴ 어플소개
Android
ㄴ 유저정보
ㄴ 게임소개
ㄴ 어플소개
갤러리
ㄴ 갤러리
ㄴ 애니메이션
커뮤니티
ㄴ 자유게시판
ㄴ 대놓고홍보
ㄴ 영자에게
ㄴ 스마트폰꿀팁
ㄴ 공지사항
ㄴ 피규어
ㄴ 갤럭시S6
게임공략
게임기네스
ㄴ 게임기네스
ㄴ 100만DL
ㄴ 500만DL
ㄴ 1천만DL
ㄴ 5천만DL
ㄴ 1억DL